정민석의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

만화 그리기를 즐기는 해부학자 정민석 교수가 과학의 농담과 정담, 진담을 담은 과학만평을 그려 연재한다.

남녀를 차별하지 않는다 -만평

정민석 2012. 10. 13
추천수 0

꽉 선생의 일기 (138)






K138.jpg

□ 과학에는 남성이 잘 하는 것도 있고, 여성이 잘 하는 것도 있다. 남성은 과감하게 일을 잘 저지르고, 여성을 꼼꼼하게 일을 잘 처리한다. 남성과 여성은 서로 모자란 것을 채우는 관계라고도 볼 수 있다. 똑똑한 젊은 여성이 과학에 더 많이 도전하고 이바지하기를 바란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정민석 아주대학교 교수, 의과대학 해부학
안철수씨처럼 의과대학을 졸업한 다음에 의사를 포기하고 과학인이 된 해부학 선생. 과학인은 의사보다 돈을 덜 벌지만, 훨씬 즐겁기 때문이다. 영상해부학의 연구 결과를 논문으로 쓰는 것도 즐기고, 과학인의 속사정을 만화로 그리는 것도 즐긴다.
이메일 : dissect@ajou.ac.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글로벌, 글로 벌   -만평글로벌, 글로 벌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5. 05. 23

    꽉 선생의 일기 (274) ■ 요즘 대학원 학생은 글 쓰기를 배우려고 하지 않는다. 실험 또는 발표만 배우려고 한다. 실험 또는 발표와 달리, 글 쓰기는 금방 배울 수 없기 때문이다. 애썼는데 실력이 늘지 않을 때도 있다. 정말 글로 벌을 받는...

  • 이제 그만둘 때가  -만평이제 그만둘 때가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5. 05. 16

    꽉 선생의 일기 (273) ■ 뭐든지 오래 잘하는 것이 좋다. 이성 친구를 사귀는 것도 그렇고, 결혼도 그렇고, 연구도 그렇다. 쉽게 그만두어서는 안 된다. 이 만화에서는 농담을 지나치게 했는데, 친한 사람한테만 쓸 수 있는 농담이다. 친하지 않...

  • 편식의 즐거움   -만평편식의 즐거움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5. 05. 09

    꽉 선생의 일기 (272) ■ 미술관 이야기를 보탠다. 나는 미술관에서 각 그림을 골고루 1분 동안 보았다. 그러나 요즘 미술관에서는 마음에 안 드는 그림을 스쳐 본다. 거꾸로 마음에 드는 그림은 10분 동안 보는 것이 기본이다. 만화의 둘째 칸...

  • 규칙을 지켜야   -만평규칙을 지켜야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5. 05. 02

    꽉 선생의 일기 (271) ■ 학술지에 투고한 원고를 심사할 때 감정을 싣는 경우가 있다. 특히 투고 규칙을 지키지 않아서 짜증날 때 그렇다. 심사위원인 내가 짜증난 만큼 원고의 저자도 짜증나라고, 심사 결과를 거칠게 쓴다. 나만 그런 것이 ...

  • 여학생의 엄살  -만평여학생의 엄살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5. 04. 25

    꽉 선생의 일기 (270) ■ 내가 의과대학 학생일 때, 이런 말을 하는 선생님이 있었다. “이번 시험에서도 1등은 여학생이고, 꼴등은 남학생입니다.” 여학생이 언제나 부지런히 공부하였기 때문에, 별로 놀랍지 않은 결과였다. 시키는 대로 공부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