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부터 70대까지 정말 다양한 분들이 오셨고요. 참석자는 55명 정도 되나요? (숫자까지 정확한 보고는 아마도 BRIC에서 작성할 것 같습니다. 그야말로 자발적인 모임이라, 이런 보고조차 자발적입니다.) 참석자 나이 분포 파악하는 클리커 항목에 60대까지만 적혀 있어서 조금 난처했었군요. 70대는 정출연 원장 지내셨던 분. 국가 과학자도 한 분 오셨고. 1차에 비해서 여성이 많이 늘었다는 특징이 있었군요. 덕분에 여성 연구자를 위한 정책안도 처음으로 제안되었습니다.


1차 타운미팅까지의 경과 보고는, 준비모임에서 가장 나이가 많은 사람의 절반이 안 되는 나이인 막내가 했는데, 나름 신선했던 것 같습니다. ^^ 준비모임이 작동이 된다는 점은 정말 신기합니다. 자발적으로 모인, 나이도 천차만별인 사람들인데, 이런 복잡한 일을 준비해낼 수 있다는 것은 연구과제라 사료됨. ^^ 자화자찬이 아니라, 정말로 너무 신기합니다.


준비한 간식은 많이 남았는데, 이유는 쉬는 시간을 한 차례밖에 가지지 못해서입니다. 다섯 시간 미팅에서 한 차례밖에 쉬지 못했다니, 참여자를 혹사시키는 미팅으로 악명을 떨치게 될까 걱정이... 참여하지 않고서는 이해가 안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시간이 어떻게 흘러가는지 모르는, 신기한 마력을 가진 것이 타운미팅이로군요. 궁금하시면, 아직 3차 타운미팅이 남았으니 직접 경험해보세요.


이번에도 역시 다섯 시간을 넘긴 (실제로는 5시간 30분) 마지막까지 거의 전원이 떠나지 않고 남아 있었군요. 뒷풀이에도 거의 30명이 끝까지 남고. 다음 클리커 질문을 준비했었는데, 시간 때문에 결국 사용하지 못했습니다. 대신에, 뒷풀이의 2차(호프집)에서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코끼리를 냉장고에 넣는 방법은?
(1) 냉장고 문을 연다. 코끼리를 냉장고에 넣는다. 냉장고 문을 닫는다.
(2) 코끼리를 냉장고에 넣는 방법에 대한 5년짜리 연구 프로젝트의 기획서 작성을 시작한다.
(3) 외국에 그런 사례가 있는지 조사를 시작하다.
(4) 석사 1학년 또는 막내 연구원에게 하라고 시키고 퇴근한다.


원래 타운미팅에는 나온 안들에 대해 참여자 전체의 선호도를 체크하는 부분이 있는데, 이것조차 시간 부족으로 제대로 하지 못했습니다. 그 대신 BRIC에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아마도) 타운미팅에 참석하지 않은 분들도 의미 있는 참여가 가능한 형태로 설문조사를 하게 될 것입니다.


시간이 이처럼 부족했던 이유는 "최대한 구체적인 정책안을 내기 위한 토론 시간"에 가장 큰 무게를 실었기 때문입니다. 이를 위해, 다른 덜 중요하거나 대체가 가능한 것들은 희생된 것이죠. 2차 타운미팅에서 나온 정책안의 정리된 문서가 아마도 두어 주 내에 올라올 것입니다. (이 문서 작업에 함께 자원봉사해주실 분들이 필요한 상황입니다.)


끝으로, 2차 타운미팅에 참석하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 공지와 종합토론 : 타운미팅의 진행과 토론에 관한 공지와 소식, 일반 토론은 아래 토론방을 이용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추천수sort
공지 최종 정책제안집 file [2] 타운미팅 준비 2012-11-17 191252 1
공지 분과별 토론장 타운미팅 준비 2012-08-16 136304 1
공지 알림- 타운미팅 토론방 사용설명서 사이언스온 2012-07-20 139215  
33 2차 타운미팅에서 참여자들에게 물어볼 클리커 질문들 [3]

다른 회의 방식과 비교할 때 타운미팅의 가장 큰 기술적 장점은 "무기명 투표를 회의 도중에 수시로 한다"는 점일 것입니다. 그런데, 이를 위해서는 누군가 소위 clicker question을 회의 도중에 계속 만들어야만 합니다. America Speaks에서는 이를 위해 두뇌회전이 빠른 사람들로 구...

타운미팅 준비 2012-09-15 43198 1
32 과학정책? 과학기술정책? [19]

한겨레 사이트에 동아 사이언스 글을 올리는 게 이상하긴 하지만, 우리가 고민할 내용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글이기에 여기 링크 가져와봅니다. http://news.dongascience.com/PHP/NewsView.php?kisaid=20120911100000000131&classcode=01 1차 타운미팅에서 나왔듯, 과학이 국가에 기여하는...

kingalce 2012-09-11 25555 1
31 1조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과학기술 리뷰에요 imagefile [2]

1조는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과학기술’ 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토론을 하였습니다. 세부적으로 1. 미래 에너지 문제. 2. 중장기적 국가전략 3. 기초과학 육성 4. 국가 차원의 적정기술 개발 이라는 소주제를 가지고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습니다. 1. 미래 에너지 문제 ...

smallpeople 2012-08-24 31706 1
30 연구윤리확보 분과에 대한 의견 입니다. [2]

안녕하세요. 푸른바다입니다. 1차 미팅에서 저는 연구윤리확보 분과에 소속이 되었습니다. 시간이 촉박해 제가 속한 분과에 대해서 추가적인 의견을 남기고자 합니다. 연구윤리라는 부분이 다른 분과 주제와 동등하게 큰 주제의 키워드인가 하는 부분에 대해서 고민을 하게 되었고… 몇 ...

푸른바다 2012-08-20 26275 1
29 밤늦게 이어진 연구생들의 사는 이야기

별명 볼펜입니다.^^ 지난 주말에 처음 뵙는 분들의 많은 얘기를 들었습니다. 타임라인에서만 뵙던 트친들 분들을 뵌 것도 즐거운 경험이었고요 (뒤풀이에서도 열기가 식지 않아, 일요일까지 체력회복에 어려움을 겪었지만요^^) 저의 참가기를 쓰자면, 음...무엇보다도 1차 타운미팅에서는 석...

water77 2012-08-14 32121 1
28 과기정책 자료집 file

1차 타운미팅에서 배포되었던 과기정책 자료집입니다. 아래 "첨부"라고 되어 있는 곳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타운미팅 준비 2012-08-14 30049 1
27 7.7. 0차모임에서 나온 이슈 주제어들

지난 7월7일 대전의 한 카페에서 열린 "과학기술인 말하다: 현장의 목소리로 채우는 과기정책 제안 타운미팅"의 0차모임(예비모임)에서 20여 명 참석자들이 제시한 "2012년 대통령 선거에서 다뤄져야 한다고 생각하는 과기 정책 이슈들"입니다. 이곳 토론방에서 참조하면 좋을 듯하여 이곳에...

오철우 2012-07-23 36061 1
26 토론방이 드디어 열렸네요^^

드디어, 열렸네요. ^^ "과학기술정책 제안 타운미팅"을 준비하고 참여하시는 모든 분들의 이름으로 축합니다(자축의 의미도 있군요 ^^;;). 지난 7일에 있었던 타운미팅 0차모임에서, 개인적으로 깊은 인상을 주었던 물건은 아무래도 포스트잇과 현장응답 단말기였던 것 같습니다. 정해진 시간...

오철우 2012-07-23 22932 1
25 최종 정책제안집 - 10분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과학기술 imagefile

현장 정책 제안 10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과학기술 (3차 타운미팅 및 온라인 토론장 의견 정리) (0차부터 2차까지 타운미팅 의견 정리) “지속가능한 발전은 우리 사회가 당면한 가장 큰 문제 중의 하나이며, 이 문제의 해결을 위한 방향으로 과학기술 정책도 세워가야 할 것입...

타운미팅 준비 2012-12-12 38310  
24 최종 정책제안집 - 9분과: 기술의 사용과 공정한 시장 imagefile

현장 정책 제안 9 기술의 사용과 공정한 시장 “직무발명의 지식재산에 대한 연구자의 권리를 공정하게 보상해야 하며, 신속하고 투명한 특허 심사를 위해 인력과 제도를 보강해야 합니다.” 1. 현장 과학기술인의 의견이 반영되지 못한 이공계 관련 법규들이 혜택은커녕 불이익을 안...

타운미팅 준비 2012-12-12 32058  
23 최종 정책제안집 - 8분과: 헌법 내 과학기술의 지위 검토 imagefile

현장 정책 제안 8 헌법 내 과학기술의 지위 검토 타운미팅 참가자인 김영삼 동의대 교수의 글 * 헌법 내 과학기술의 지위 검토 분과는 타운미팅 토론 과정에서 참석자가 토론 의제로 제출하면서 상당한 주목을 받았습니다. 토론 분과가 만들어졌으나 실제 분과 토론은 거의 진행되...

타운미팅 준비 2012-12-12 31478  
자유게시판 너른마당

인기글

최근댓글

트위터 팔로우

sub2 untit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