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열렸네요. ^^ "과학기술정책 제안 타운미팅"을 준비하고 참여하시는 모든 분들의 이름으로 축합니다(자축의 의미도 있군요 ^^;;). 지난 7일에 있었던 타운미팅 0차모임에서, 개인적으로 깊은 인상을 주었던 물건은 아무래도 포스트잇과 현장응답 단말기였던 것 같습니다. 정해진 시간 안에 그토록 풍부한 생각과 의견을 나누고 모을 수 있었던 것은 그런 물건의 도움이었습니다.


그 날 제출된 의제들의 주제어 가운데 인상 깊게 느껴졌던 것은 "민주화"라는 말이었습니다. 흔히 정치적 이념과는 무관하게 중립지대인 듯이 느껴지는 과학과 기술 분야, 또한 합리성 지식의 생산지인 과학과 기술 분야, 그곳에서 생활하는 여러 과학기술인들이 정작 내놓은 의제의 주제어 중에 "민주화"라는 말이, 그와 관련한 여러 주제어들이 있었다는 것은 꽤나 색다르고 신선하게 느껴지더군요. 과학기술 분야의 사람과 제도, 현실을 취재하면서 어렴풋이 느끼던 그런 몇 가지 인상들이 이런저런 키워들에 금세 꿰어졌습니다.


어찌보면 그건 조금 안타까운 일이기도 했습니다. 제도과 플랜의 장밋빛은 화려하지만 그 안에서 실제로 살아가는, 또는 그것을 곁에서 지켜보는 사람들은 어렴풋하게 그런 문제를 서로 다들 느끼고 있었던 것이었습니다. 타운미팅이라는 집단회의 방식이 가장 합리적이고 이상적인 결론을 도출해내는 것은 아니겠지만, 이처럼 일선에서 느껴지면서는 실제로 의제가 되지 못한 여러 현장의 문제, 현실의 문제들이 드러날 수 있으리라고 생각됩니다. 그런 점이 과학기술인들의 타운미팅에서 가장 기대되는 것인지도 모르겠습니다.


지난 7일 0차모임에 참여하셨던 참석자 분들은 그날 토론의 경험을 다른 분들과 나누셨으면 좋겠습니다. 또 8월11일 한겨레신문사 3층 청암홀에서 열리는 제1차 과학기술정책 제안 타운미팅에 관심을 기울이는 분들은 우리가 무엇을 이야기해야 할 수 있고, 해야 할지의 의견들을 이곳 토론방 공간에서 여럿이 함께 나누었으면 좋겠습니다. 작은, 적은 사람들의 이야기들이 조금씩 모여 우리 모두의 진솔한 이야기로 모아지는 그런 토론방이 되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 공지와 종합토론 : 타운미팅의 진행과 토론에 관한 공지와 소식, 일반 토론은 아래 토론방을 이용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추천수
공지 최종 정책제안집 file [2] 타운미팅 준비 2012-11-17 184610 1
공지 분과별 토론장 타운미팅 준비 2012-08-16 130765 1
공지 알림- 타운미팅 토론방 사용설명서 사이언스온 2012-07-20 134151  
8 밤늦게 이어진 연구생들의 사는 이야기

별명 볼펜입니다.^^ 지난 주말에 처음 뵙는 분들의 많은 얘기를 들었습니다. 타임라인에서만 뵙던 트친들 분들을 뵌 것도 즐거운 경험이었고요 (뒤풀이에서도 열기가 식지 않아, 일요일까지 체력회복에 어려움을 겪었지만요^^) 저의 참가기를 쓰자면, 음...무엇보다도 1차 타운미팅에서는 석...

water77 2012-08-14 30439 1
7 분과 운영의 기본적인 사항을 현재 정리하는 중입니다. [1]

아직 제대로 출발이 되지 않은 점 준비모임을 대표하여 사과드립니다. 주말을 쉬고 어제부터 준비모임의 토론이 재개되어서, 어쩔 수 없이 오늘까지 토론 중입니다. 현재 논의가 진행 중인 내용에서 핵심 사항을 적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아직 최종 결정은 나지 않았습니다. 준비모임...

타운미팅 준비 2012-08-14 35655  
6 과기정책 자료집 file

1차 타운미팅에서 배포되었던 과기정책 자료집입니다. 아래 "첨부"라고 되어 있는 곳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타운미팅 준비 2012-08-14 27791 1
5 비즈니스 모델 캔버스 관련 읽을 거리

비즈니스 모델 캔버스는 2009년에 등장하여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원래는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 때 도움이 되는 도구로 나온 것이나, 공공영역의 정책안을 수립할 때도 성공적으로 사용되고 있다고 합니다. 우리 과기정책안을 만들어 가는 과정에서도 함께 공부하여 사용해보도록...

타운미팅 준비 2012-08-13 37471  
4 완전 비공식 ^^ 과기정책 제안 제1차 타운미팅 결과 보고 [4]

이 토론장 분위기를 어떻게 만들어가는 것이 좋을까요? 강남 스타일로 할 것을 제안합니다. 그건 그렇고, 다들 빨랑 ID부터 만드세요. 분과 팀장으로 옹립되신 분들은 자기 분과의 사람들이 ID를 만들었는지 확인해서 이곳에 보고하세요. ^^ 아, 제목에 "보고"라고 했네요. 그럼 ...

타운미팅 준비 2012-08-13 38155 3
3 7.7. 0차모임에서 나온 이슈 주제어들

지난 7월7일 대전의 한 카페에서 열린 "과학기술인 말하다: 현장의 목소리로 채우는 과기정책 제안 타운미팅"의 0차모임(예비모임)에서 20여 명 참석자들이 제시한 "2012년 대통령 선거에서 다뤄져야 한다고 생각하는 과기 정책 이슈들"입니다. 이곳 토론방에서 참조하면 좋을 듯하여 이곳에...

오철우 2012-07-23 34155 1
» 토론방이 드디어 열렸네요^^

드디어, 열렸네요. ^^ "과학기술정책 제안 타운미팅"을 준비하고 참여하시는 모든 분들의 이름으로 축합니다(자축의 의미도 있군요 ^^;;). 지난 7일에 있었던 타운미팅 0차모임에서, 개인적으로 깊은 인상을 주었던 물건은 아무래도 포스트잇과 현장응답 단말기였던 것 같습니다. 정해진 시간...

오철우 2012-07-23 20855 1
1 과학기술 정책에도 민주화를

과학기술 정책에 현장의 목소리를 제대로 담아낼 수는 없는 것일까? 목소리가 큰 소수에 의한 결정이 아니라 과학기술인 다수의 뜻이 수용되는 정책 수립 과정은 불가능한 것일까? 이러한 의문들은 과학기술인이라면 누구나 가져왔을 것입니다. “과기정책 제안 타운미팅”은 이에 대한 ...

타운미팅 준비 2012-07-23 31652 2
자유게시판 너른마당

인기글

최근댓글

트위터 팔로우

sub2 untit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