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같아 보이나요?’휴머노이드의 표정연기

■ 사이언스온 뉴스 플러스 


00robotface3.jpg » 휴머노이드 '페이스'의 얼굴 표정 표현. 출처/ 뉴사이언티스트, http://www.faceteam.it/?p=167

 
  

인간과 점점 더 닮아가는 휴머노이드 로봇. 인간은 휴머노이드에 대해 어떤 감정을 느낄까요? 1970년 일본의 모리 마사히로는 ‘언캐니 밸리(uncanny valley)의 원리’을 내놓았습니다. 사람들은 로봇이 인간의 모습을 닮으면 닮을수록 로봇에 더욱 친근감을 느낀다고 합니다. 예를 들어 사람들은 영화 <스타워즈>의 깡통 로봇인 R2-D2보다는 인간의 모습을 갖춘 로봇인 C-3PO를 더욱 가깝게 느낀다는 것이지요. 기술이 발전하여 로봇의 외모와 행동이 인간과 구별하기 힘들게 되면 어떨까요? 호감도가 더 커져 사람들이 로봇을 보며 인간을 대할 때의 감정을 느낄 거라고 합니다.


00C3POR2D2.jpg » 영화 <스타워즈>에 등장하는 로봇 C-3PO(왼쪽)와 R2-D2. 출처/ <스타워즈>문제는 그 중간의 영역입니다. 로봇에 가발을 씌우고 실리콘으로 피부도 만들었지만 로봇의 행동과 외모가 무척 어색하게 느껴지는 영역, 즉 ‘언캐니 밸리’입니다. 로봇에 대한 호감도가 ‘툭’ 떨어져서 골짜기처럼 패인 영역이라는 뜻이죠. 최근 개발된 휴머노이드 로봇을 보며 ‘징그럽다’는 느낌을 가졌다면 바로 이런 ‘언캐니 밸리’에 빠졌기 때문입니다. 어떤 학자들은 로봇을 보며 거부감을 가지는 이런 현상은 사람들로 하여금 시체를 떠올리게 하기 때문이라고 해석하기도 합니다. ‘언캐니 밸리’의 정체가 무엇인지 정확히 밝히기 위한 노력도 이어졌습니다. 무엇이 로봇으로 하여금 인간처럼 느끼게 하는지 알아야 거부감을 주지 않는 로봇을 만들 수 있기 때문이죠.


인간의 얼굴 표정을 흉내내려는 로봇 연구들이 계속되는 가운데, 최근에는 이탈리아 피사대학교 니콜 라체리(Nicole Lazzeri) 연구팀이 ‘언캐니 밸리’의 극복 가능성을 제시한 연구 결과가 7월11일치 영국 과학전문잡지 <뉴사이언티스트>에 실려 눈길을 끌었습니다. 연구팀의 설명을 보면, 인간이 만드는 다양한 표정을 로봇이 짓도록 정밀하게 조정하면 사람들이 친근감을 느껴서 ‘언캐니 밸리’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합니다. 연구팀은 표정을 인간과 똑같이 지을 수 있는 휴머노이드 로봇 페이스(FACE)를 개발했습니다. 인간이 얼굴 근육으로 만드는 다양한 표정을 모방하기 위해 연구팀은 페이스의 두개골과 몸체의 상단부에 32개의 모터를 달았죠. 동영상에서 페이스는 인간처럼 공포, 혐오, 놀람, 행복 등의 정교한 감정을 표정으로 표현할 수 있다고 합니다.


니콜 라체리 연구팀 홈페이지 : http://www.faceteam.it/?page_id=17
동영상이 실린 홈페이지 주소 : http://www.faceteam.it/?p=167


    00robotface4.jpg » 휴머노이드 얼굴 로봇인 '페이스'의 자연스러운 모습(왼쪽)과 페이스의 내부장치를 다루는 장면. 출처/ http://www.faceteam.it/?page_id=25


● 성은과 수현의 플러스 채팅

 

00robotface2.jpg 성은 : 동영상을 보면서 페이스가 표정을 바꾸는 과정을 자세히 봐. 로봇이 인간처럼 자유자재로 표정을 짓고 바꾸는 게 연구팀의 핵심 기술이래.
수현 : 표정을 사람과 똑같이 짓는다고 로봇에 대해 느끼는 불편한 감정을 극복할 수 있을까? 난 잘 모르겠어.
성은 : 글쎄, 그래도 뭔가 친근해 보이지 않아? 로봇이 사람들과 함께 웃고, 울고, 화낼 수 있을 것 같아.
수현 : 앞으로 넘어야 할 산이 많아 보여. 그런데 이러다 정말 인간과 똑같은 사이보그가 개발되는 건 아닐까? 영화 <터미네이터>의 사이보그처럼 말야!
성은 : 글쎄, 인간의 꿈은 현실이 되니까, 아마 이번 연구는 꿈을 현실로 만들기 위한 또 하나의 시도로 남을 것 같아.


• '뉴스플러스'는 사이언스온의 과학저널리즘 동아리 '과감(과학으로 세상의 감을 잡다)'의 회원인 김수현, 김성은 님이 주로 운영하는 뉴스룸 코너입니다.

00dot.jpg





"2012 대선, 과학기술인 말하다: 현장의 목소리로 채우는 과기정책 제안 1차 타운미팅"이 8월11일 한겨레신문사 3층 청암홀에서 열립니다.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행사 내용과 참가 신청 안내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인쇄
  • 메일



최근기사 목록

  • [알림] 사이언스온이 미래&과학으로 바뀝니다[알림] 사이언스온이 미래&과학으로 바뀝니다

    뉴스사이언스온 | 2017. 12. 11

    미래/과학/기술/환경 뉴스와 비평, 연재물 서비스사이언스온 옛 글들은 지금처럼 접근 가능합니다 독자님들께안녕하세요. 그동안 작은 도전이었던 한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의 필자들을 격려해주시고 또 웹진을 사랑해주신 모든 독자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

  • “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

    뉴스오철우 | 2017. 11. 07

    특정 언어사용패턴과 스트레스 관련 유전자발현 사이에 ‘상관성’“무의식적 언어패턴이 의식적 자가보고보다 측정정확도 더 높아” 일상언어 사용의 패턴이 말하는 이 자신도 잘 모르는 몸의 스트레스 반응을 알려주는 지표로 사용될 수 있다는 연구결...

  • 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

    뉴스오철우 | 2017. 11. 07

    ※ 이 글은 한겨레 11월6치 '미래&과학' 섹션 지면에 실렸습니다. 지면 편집 과정에서 분량을 줄이기 이전 원고를 사이언스온에 올립니다. 편집 과정에서 달라진 부분이 있습니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꿔치기[미래&과학] 주목받는...

  • ‘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

    뉴스오철우 | 2017. 11. 03

    수학적 모형 분석 논문 ‘눈길’세포간 경쟁과 선택, 노화와 암의 ‘딜레마’ 같은 상호관계 다뤄‘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도, 이론적으로도, 수학적으로도 노화를 멈추는 것은 불가능하다.’노화를 일정 정도 늦출 순 있어도 멈출 순 없다는 ...

  • 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

    뉴스오철우 | 2017. 10. 26

    시토신-구아닌 쌍을 티민-아데닌 쌍으로 ‘점 수정’ 이어아데닌-티민 쌍을 구아닌-시토닌 쌍으로 수정기법 개발하버드대학 리우 교수와 MIT 펑 장 교수 각각 성과 발표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기법의 기본 원리를 이용하되 디엔에이(DNA) 두 가닥을 ...

자유게시판 너른마당

인기글

최근댓글

트위터 팔로우

sub2 untit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