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학위 4명중 1명 실업

3년새 2배 가까이로 늘어나

 

올해 초 서울대 이공계열에서 박사학위를 받은 정아무개(35)씨는 아직 학교에 남아있다. 박사 과정 졸업 뒤에도 연구소나 대학에서 1~2년 연구 경험을 쌓는 ‘박사 후 과정’(포스트 닥터)을 밟고 있는 것이다. 포스트 닥터는 정부나 대학이 당장 일자리를 얻지 못한 박사 과정 졸업자들에게 연구비를 주고 연구 경력을 쌓게 하는 일종의 ‘비정규 연구원’ 상태를 말한다. 정씨는 “요즘엔 정교수가 되려면 거의 누구나 포스트 닥터 과정을 거치지만, 이 중 20% 정도만 정교수가 된다”며 “(스펙을 높이기 위해) 외국의 포스트 닥터 자리를 알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정씨는 불투명한 미래 때문에 교수직 대신 취업하는 것도 고려한다고 한다.


학력 인플레가 심해지면서 이른바 ‘박사 실업자’가 가파르게 늘고 있다. 6일 공개된 ‘서울대 2011년 통계연보’를 보면, 지난해 기준으로 박사 과정 졸업자 중 진로가 확인되지 않은 ‘미취업·미상’ 비율이 27.4%에 이르렀다. 박사학위 취득자 4명 중 1명은 교직이나 기업체·연구소 등에 자리를 잡지 못한 것이다. 이 비율은 지난 2009년 15.4%에서 3년 사이 두 배 가까이 증가했다.


박사 과정 졸업생 가운데 진학과 군 입대를 뺀 ‘순수 취업률’은 2009년 83.4%에서 지난해 70.3%로 떨어졌다.


석·박사들이 모이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인서울(서울 소재) 대학 교수가 되려면 해외 포닥(포스트 닥터) 등 3년 이상 경력은 기본이고, 엄청나게 좋은 운과 강력한 지원이 있어야 한다. 그냥 박사학위로 중소기업 정도는 가능하다”거나 “지방대 박사학위 따고 시간강사를 하고 있는데 가정을 위해 취업을 해야 할지 차라리 귀농을 하는 게 나은지 모르겠다”는 등 진로를 고민하는 글이 넘친다.


지난해 12월 과학기술정책연구원이 박사학위 소지자 2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박사인력의 경력과 이동성 조사’ 보고서를 보면, 박사학위 소지자의 비정규직 비율이 35~39살에서는 15.2%인 반면, 34살 이하에서는 33.3%로 나타났다. 보고서는 “고급인력 시장에서도 청년 노동시장이 상대적으로 불안정하고 비정규화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경미 기자 kmlee@hani.co.kr (*출처 한겨레신문 8월 7일자)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공지 [공지] 자유게시판 글쓰기 중단 안내 사이언스온 2020-09-15 188486
113 빛보다 빠른 물질과 빛보다 빠른 효과 [1] gber20 2012-05-22 30311
112 힐베르트 6번 문제의 해결 uniontera6 2012-05-27 31690
111 인류 최초의 지식이 도데체 무엇이었을지 추정해봅니다. uniontera6 2012-05-28 29484
110 '양자역학의 관찰자 효과', 그 근거를 제안합니다. [3] uniontera6 2012-06-03 57694
109 빛보다 빠른 물질 진실을 은폐하기로 결정 [2] gber20 2012-06-04 31806
108 이번 방학엔 온 가족이 동네 매미탐사 해요~ imagefile 사이언스온 2012-07-16 29210
107 [공지] '개편 축하축하 댓글' 이벤트 발표 사이언스온 2012-07-25 40345
106 그런 쓰레기같은 수학으로 [1] gber20 2012-08-01 28304
105 수박과의 한판 승부^^ imagefile [3] ph1942 2012-08-01 28662
104 [알림] 타운미팅 포스터 널리 알려주세요 imagefile 사이언스온 2012-08-06 44114
103 10억 광년 우주서 42번 줌인하면 쿼크다 imagefile 사이언스온 2012-08-06 35383
» 서울대 박사도 '취업은 넘사벽' jjangia7 2012-08-07 29309
101 언제까지 청소로봇만... 로봇들 '천사' 돼주오 imagefile 사이언스온 2012-08-08 31212
100 상대론과 양자역학의 격돌을 보는것같다 [1] gber20 2012-08-12 30993
99 [알림] 1차 타운미팅 결과 보고 확인해보세요 imagefile 사이언스온 2012-08-13 39708
98 물리학계의 최대의 위기상황 [3] gber20 2012-08-17 26763
97 새로운 물리학의 발견이다 gber20 2012-08-23 26463
96 달에 첫 발자국 남기고 여든둘에 지구서 잠들다 imagefile ph1942 2012-08-27 27359
95 파란 하늘 보고파 imagefile [1] rarabok 2012-08-30 25954
94 [이벤트] 2012년 노벨 생의학-화학상 수상자는? imagefile 사이언스온 2012-09-03 36620
자유게시판 너른마당

인기글

최근댓글

트위터 팔로우

sub2 untit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