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순흥 인수위원, 진화론 부정 '창조과학회' 활동

장 교수“하나님이 세상 창조…교과서 개정은 내 일 아니다”


* 이 기사의 원문은 <한겨레> 7일치 5면에 실렸습니다.

00creationscience2.jpg » 한국창조과학회 대전지부의 홈페이지에 게시된 창조과학 특강 강사진 목록. 화면 변형. 출처/ http://www.tjkacr.or.kr/education/connector/6/DB/lecture02 


근혜 대통령 당선인의 대통령직 인수위원회 교육과학분과 위원으로 임명된 장순흥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 교수가 근본주의 기독교 성향의 연구모임인 창조과학회에서 활동해온 것으로 드러나, 과학계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창조과학회는 진화론을 부정하고, 개신교의 신이 초자연적인 방법으로 우주와 인류를 만들었다고 주장하는 단체다.


6일 한국창조과학회 대전지부 누리집을 보면, 이 학회가 외부 단체 등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강연의 강사진에 장 위원의 이름과 사진이 올려져 있다. 장 위원은 창조과학회가 2002년 주최한 초·중·고생 대상의 창조과학 캠프와 2005년 교사 대상 창조과학 연수에 강사로 나섰다. 창조과학회 대전지부가 회원들에게 보낸 한 메일에는 “창조과학전시관이 2002년 5월24일 카이스트 교회 예배당에 꾸며진 것은 기적 중의 하나라고 장순흥(카이스트 기획처장) 저희 회원께서 소감으로 늘 말씀하십니다”라는 내용이 포함돼 있다. 장 위원은 창조과학 캠프 기간에 초·중·고 학생들에게 카이스트 안에 있는 창조과학전시관을 견학시켜주는 일을 맡기도 했다.


장 위원은 6일 <한겨레>와의 통화에서 “나는 어렸을 때부터 기독교인으로서 하나님이 세상을 설계하시고 창조하셨다는 것을 믿어왔다. 강연회에서도 ‘하나님이 세상을 오묘하게 창조하셨다’고 가르쳤다”고 말했다.


다만, 장 위원은 초·중·고교 교과서에서 진화론을 삭제하거나 창조론을 포함시키는 등의 교과서 개정은 검토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그는 “교과서에서 진화론만 가르치는 것이 아니라 창조론 등 다양한 입장을 보여줘야 한다고 생각하지만 완전히 개인적인 생각이다. 나는 인수위에서 교육보다는 과학을 담당하기 때문에 교과서 개정은 내가 관여할 일이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창조과학회의 교과서분과위원회가 여러 단체와 함께 꾸린 ‘교과서진화론개정추진회’는 2011년부터 3차례 교육과학기술부에 ‘교과서에서 진화론을 삭제하라’는 청원을 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장대익 서울대 자유전공학부 교수는 “창조과학은 과학에 발을 들일 수 없는 종교적 신념일 뿐이다. 창조과학회에서 활동해왔던 분이 인수위에서 한국 과학계를 이끌어갈 새로운 부처를 만들 때 과연 올바른 판단을 할지 걱정스럽다”고 말했다. [김지훈 한겨레 기자]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인쇄
  • 메일



최근기사 목록

  • “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

    뉴스오철우 | 2017. 11. 07

    특정 언어사용패턴과 스트레스 관련 유전자발현 사이에 ‘상관성’“무의식적 언어패턴이 의식적 자가보고보다 측정정확도 더 높아” 일상언어 사용의 패턴이 말하는 이 자신도 잘 모르는 몸의 스트레스 반응을 알려주는 지표로 사용될 수 있다는 연구결...

  • 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

    뉴스오철우 | 2017. 11. 07

    ※ 이 글은 한겨레 11월6치 '미래&과학' 섹션 지면에 실렸습니다. 지면 편집 과정에서 분량을 줄이기 이전 원고를 사이언스온에 올립니다. 편집 과정에서 달라진 부분이 있습니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꿔치기[미래&과학] 주목받는...

  • ‘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

    뉴스오철우 | 2017. 11. 03

    수학적 모형 분석 논문 ‘눈길’세포간 경쟁과 선택, 노화와 암의 ‘딜레마’ 같은 상호관계 다뤄‘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도, 이론적으로도, 수학적으로도 노화를 멈추는 것은 불가능하다.’노화를 일정 정도 늦출 순 있어도 멈출 순 없다는 ...

  • 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

    뉴스오철우 | 2017. 10. 26

    시토신-구아닌 쌍을 티민-아데닌 쌍으로 ‘점 수정’ 이어아데닌-티민 쌍을 구아닌-시토닌 쌍으로 수정기법 개발하버드대학 리우 교수와 MIT 펑 장 교수 각각 성과 발표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기법의 기본 원리를 이용하되 디엔에이(DNA) 두 가닥을 ...

  • ‘과학기술이 경제발전 도구일 뿐?’ 헌법 조문 개정 목소리‘과학기술이 경제발전 도구일 뿐?’ 헌법 조문 개정 목소리

    뉴스오철우 | 2017. 10. 26

    브릭(BRIC) 설문에 2280명 응답…“조문 개정 필요” 의견 많아ESC 단체, 국회 개헌특위 자문위에 관련 조문 개정 의견 전달 대한민국 헌법에는 국가 과학기술 정책의 기조를 보여주는 관련 조문이 담겨 있다. ‘경제’를 다루는 제9장의 제127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