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민석의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

만화 그리기를 즐기는 해부학자 정민석 교수가 과학의 농담과 정담, 진담을 담은 과학만평을 그려 연재한다.

총장, 대가가 되려면 -만평

[알립니다]

  2010년 2월 9일 문을 연 한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에 그동안 매주 연재해온 네칸 만평 ‘꽉 선생의 일기’가 다음주 358회를 마지막으로 연재를 마감합니다.

 현직 해부학 교수이자 만평 작가인 정 교수는 지난 2010년 2월 만평 연재를 시작하기에 앞서 쓴 글에서 “즐거운 과학 농담으로 꽉 찬 만화” “과학인과 일반인을 꽉 묶어 주는 만화”를 그려보겠다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이런 포부처럼 제1회 만평 ‘과학인용색인(SCI)가 뭐기에’를 비롯해 350여 편의 꽉 선생의 일기 만평는 일상의 우스개들을 소재로 삼아 실험실·연구실, 그리고 우리 주변의 삶을 다채롭게 보여주었습니다.

 그동안 매주 빠짐없이 농담과 진담, 정담을 담은 만평을 연재해주신 작가 정민석 아주대 교수(해부학)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립니다. 또 성원해주신 독자님들께도 감사를 드립니다.

 사이언스온은 연재 마무리에 즈음해 지난 12월 14일에 작가 정 교수를 아주대학교 의대 부근에서 만나 지난 7년의 연재를 되돌아보는 인터뷰를 했습니다. 정 교수는 “지금 연재를 마치는 것이 연재 종결이라고 생각하고 않는다”면서 “여력이 생길 때 시즌2로 다시 연재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인터뷰는 다음주 연재 마무리에 맞춰 싣도록 하겠습니다. -사이언스온


  꽉 선생의 일기 (357)





K357.jpg

경조사를 챙기는 것은 돈과 시간으로 때우는 것이고, 발표를 듣는 것은 몸과 머리로 때우는 것이다. 결코 쉽지 않다. 이렇게 어려운 일을 해야지 남과 다른 총장이 될 수 있고, 남이 알아 주는 대가가 될 수 있다. 세상은 공평하다.




   [사이언스온의 길목]

페이스북 페이지   https://www.facebook.com/scienceon

트위터   https://twitter.com/SciON_hani

한겨레 스페셜 http://special.hani.co.kr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인쇄
  • 메일
정민석 아주대학교 교수, 의과대학 해부학
안철수씨처럼 의과대학을 졸업한 다음에 의사를 포기하고 과학인이 된 해부학 선생. 과학인은 의사보다 돈을 덜 벌지만, 훨씬 즐겁기 때문이다. 영상해부학의 연구 결과를 논문으로 쓰는 것도 즐기고, 과학인의 속사정을 만화로 그리는 것도 즐긴다.
이메일 : dissect@ajou.ac.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꽉 선생이 뽑은, '꽉 선생' 좋아요 5편꽉 선생이 뽑은, '꽉 선생' 좋아요 5편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30

     꽉 선생이 뽑은 ‘꽉 선생의 일기’ 좋아요 다섯 편  이제까지 연재한 ‘꽉 선생의 일기’ 중에서 제 마음에 드는 5편을 골랐습니다.트위터에서 ‘꽉 선생의 일기’를 유명하게 만들어 준 만화입니다. 이것과 비슷한 흙수저 빙고 판이...

  • 꽉 선생의 일기 연재를 마무리하면서  -만평꽉 선생의 일기 연재를 마무리하면서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30

    꽉 선생의 일기 (358,   마지막회   ) ■ ‘꽉 선생의 일기’가 영화라고 치면, 나는 주연 배우이다. 소재를 내 준 분들과 덧그림을 그려 준 분들은 조연 배우이고, 독자들은 관객이다. 그리고 한겨레신문 사이언스온은 감...

  • 서로 딱해 보임  -만평서로 딱해 보임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18

    꽉 선생의 일기 (356) ■ 만화의 둘째 칸처럼 유럽의 지도에서 동아시아는 동쪽의 끝에 있다. 그래서 유럽 사람이 극동(Far East)이라고 부른 것이다. 아랍을 비롯한 서아시아는 동쪽(유라시아)의 중간에 있다. 그래서 중동(Middle East)이라고 부른...

  • 1,000배수의 단위  -만평1,000배수의 단위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10

    꽉 선생의 일기 (355) ■ 1,000배수의 단위를 쓰는 것이 미터법을 제대로 지키는 것이다. 미터법도 법이니까 제대로 지키는 것이 바람직하다. 과학인은 미터법뿐 아니라 맞춤법도 지킬 때가 많다. 그러다 보면 과학인이 부전공으로 법을 공부한다...

  • 숫자와 단위의 띄어쓰기  -만평숫자와 단위의 띄어쓰기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04

    꽉 선생의 일기 (354) ■ 한국에서 100 m를 붙여서 100m라고 쓰는 경우가 많다. 100미터, 백m처럼 한글이 들어간 것은 몰라도, 100 m처럼 아라비아 숫자, 영어만 들어간 것은 서양 규칙을 따르는 것이 좋다. 마침표, 쉼표, 물음표, 느낌표는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