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민석의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

만화 그리기를 즐기는 해부학자 정민석 교수가 과학의 농담과 정담, 진담을 담은 과학만평을 그려 연재한다.

수험생 = 과학인 -만평

꽉 선생의 일기 (348)






K348.jpg

실제로 나는 만화보다 주변머리가 더 없어서 가쪽뿐이 아니라 함께 일하는 연구원이 여러 가지를 챙겨 준다. 보기를 들면 나는 컴퓨터를 살 줄 모른다. 어떤 컴퓨터가 필요한지 연구원한테 이야기하면, 연구원이 알아서 사 준다. 나는 온실의 꽃이라는 생각이 든다. 아니 온실의 잡초라는 생각이 든다.




   [사이언스온의 길목]

페이스북 페이지   https://www.facebook.com/scienceon

트위터   https://twitter.com/SciON_hani

한겨레 스페셜 http://special.hani.co.kr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인쇄
  • 메일
정민석 아주대학교 교수, 의과대학 해부학
안철수씨처럼 의과대학을 졸업한 다음에 의사를 포기하고 과학인이 된 해부학 선생. 과학인은 의사보다 돈을 덜 벌지만, 훨씬 즐겁기 때문이다. 영상해부학의 연구 결과를 논문으로 쓰는 것도 즐기고, 과학인의 속사정을 만화로 그리는 것도 즐긴다.
이메일 : dissect@ajou.ac.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꽉 선생이 뽑은, '꽉 선생' 좋아요 5편꽉 선생이 뽑은, '꽉 선생' 좋아요 5편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30

     꽉 선생이 뽑은 ‘꽉 선생의 일기’ 좋아요 다섯 편  이제까지 연재한 ‘꽉 선생의 일기’ 중에서 제 마음에 드는 5편을 골랐습니다.트위터에서 ‘꽉 선생의 일기’를 유명하게 만들어 준 만화입니다. 이것과 비슷한 흙수저 빙고 판이...

  • 꽉 선생의 일기 연재를 마무리하면서  -만평꽉 선생의 일기 연재를 마무리하면서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30

    꽉 선생의 일기 (358,   마지막회   ) ■ ‘꽉 선생의 일기’가 영화라고 치면, 나는 주연 배우이다. 소재를 내 준 분들과 덧그림을 그려 준 분들은 조연 배우이고, 독자들은 관객이다. 그리고 한겨레신문 사이언스온은 감...

  • 총장, 대가가 되려면  -만평총장, 대가가 되려면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24

    [알립니다]  2010년 2월 9일 문을 연 한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에 그동안 매주 연재해온 네칸 만평 ‘꽉 선생의 일기’가 다음주 358회를 마지막으로 연재를 마감합니다.  현직 해부학 교수이자 만평 작가인 정 교수는 지난 2010년 2월 ...

  • 서로 딱해 보임  -만평서로 딱해 보임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18

    꽉 선생의 일기 (356) ■ 만화의 둘째 칸처럼 유럽의 지도에서 동아시아는 동쪽의 끝에 있다. 그래서 유럽 사람이 극동(Far East)이라고 부른 것이다. 아랍을 비롯한 서아시아는 동쪽(유라시아)의 중간에 있다. 그래서 중동(Middle East)이라고 부른...

  • 1,000배수의 단위  -만평1,000배수의 단위 -만평

    과학만평 - 꽉 선생의 일기정민석 | 2016. 12. 10

    꽉 선생의 일기 (355) ■ 1,000배수의 단위를 쓰는 것이 미터법을 제대로 지키는 것이다. 미터법도 법이니까 제대로 지키는 것이 바람직하다. 과학인은 미터법뿐 아니라 맞춤법도 지킬 때가 많다. 그러다 보면 과학인이 부전공으로 법을 공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