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생 뒤 몇달 동안에도 뇌세포 대량 이동

※ 이 글은 한겨레 10월12일치 ‘사이언스온’ 지면에 실렸습니다. 온라인 사이언스온에도 옮겨 싣습니다. 지면 편집 과정에서 약간 달라진 부분이 있습니다.


braincell_moving.jpg » 고해상도 자기공명영상으로 관찰한 어린 신경세포의 이동 모습(* 표). 이동할 때 세포는 길쭉한 형상을 띤다. /미국 캘리포니아대학(UCSF) 에릭 황 연구진 제공


‘억제성 신경세포’로 분화
흥분-억제 균형 잡는 역할
잘못되면 신경 발달 장애



생 이후에도 신생아 뇌에선 어린 신경세포들이 안쪽에서 바깥 피질 쪽으로 나아가는 세포의 대량이동이 일어나는 것으로 관찰됐다. 연구팀은 이런 발견이 지금까지 알려지지 않았던 뇌 발달의 새로운 단계를 보여준다고 밝혔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캘리포니아대학교(UCSF)의 신경과학자 에릭 황 교수 연구팀은 뇌 질환 아닌 다른 원인으로 숨진 신생아들의 뇌 조직을 자세히 관찰해 뇌세포 이동이 출생 이후에도 계속됨을 밝혀냈다. 이 연구 결과는 최근 과학저널 <사이언스>에 실렸다.


흔히 세포 이동은 자극에 반응해 일어나거나 어떤 성장 시기에 집단으로 나타나는데, 신생아 뇌에서 신경세포들의 집단이동이 직접 관찰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동안 뇌세포들은 출생 전 태아의 뇌 안쪽에서 생성되어 이동해 자리를 잡고서 출생 이후엔 그 연결망을 성숙시키는 단계로 나아간다고 알려졌기에, 출생 이후 어린 신경세포들의 대량이동 현상은 새로운 발견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고해상도 자기공명영상(MRI) 등을 이용해 관찰한 결과를 보면, 뇌 안쪽 깊숙한 곳에 있던 미성숙 신경세포들은 길쭉한 세포 모양을 하고서 여러 인지 기능을 맡고 있는 전두엽 피질 쪽으로 나아가는 것으로 관찰됐다. 세포들은 혈관을 이용하기도 했다. “이런 뇌세포 집단이동은 생후 몇 달 동안 계속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보고했다.


바깥쪽으로 이동한 어린 신경세포들은 어떻게 자리를 잡았을까? 연구팀은 이동한 미성숙 신경세포들이 주로 ‘흥분성 신경세포’의 활성을 억누르는 ‘억제성 신경세포’로 분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고했다. 이는 흥분성과 억제성 신경세포들 간의 균형을 이루는 데에 출생 이후 신경세포의 집단이동이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것을 보여준다. 연구팀은 출생 이후 뇌세포의 이동이 제대로 일어나지 못할 때 신경 발달 장애나 뇌 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다고 보았다.


오철우 기자 cheolwoo@hani.co.kr      

@한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      



 [사이언스온의 길목]

페이스북 페이지   https://www.facebook.com/scienceon
트위터   https://twitter.com/SciON_hani
한겨레 스페셜   http://special.hani.co.kr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인쇄
  • 메일
오철우 한겨레신문사 과학담당 기자, 사이언스온 운영
1990년 한겨레신문사에 입사해 편집부, 사회부, 문화부, 생활과학부 등을 거쳤으며 주로 과학담당 기자로 일했다. <과학의 수사학>, <과학의 언어>, <온도계의 철학> 등을 번역했으며, <갈릴레오의 두 우주체제에 관한 대화>를 썼다.
이메일 : cheolwoo@hani.co.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원자힘 현미경’이 작은 칩 속으로‘원자힘 현미경’이 작은 칩 속으로

    뉴스오철우 | 2017. 02. 20

    동전 만한 칩에 구현된 첨단 현미경칩-회로판 구성 신용카드 절반 크기 물질 표면의 형상을 나노미터(nm) 수준에서 매우 정밀히 관측해 3차원 영상으로 보여주는 장비인 ‘원자힘 현미경(AFM, 원자간력 현미경)’이 작디작은 10원짜리 동전 만한 칩 안...

  • 계급장 떼고 참여와 소통의 토론 -과학기술 타운미팅을 열며계급장 떼고 참여와 소통의 토론 -과학기술 타운미팅을 열며

    뉴스사이언스온 | 2017. 02. 17

      기 고   엇…, 저 분은? 나의 첫 직장이 될 뻔했던 회사 채용 면접 때 면접관이셨던 분이 아닌가? 무슨무슨 과학자인가 하는 엄청난 타이틀에다 회사까지 창업하셨던 원로 과학자. 그분이 테이블 건너편에 앉아계셨다. 직사각형 테...

  • ‘과학기술인 말하다’…대선 정책제안 타운미팅 25일 열려‘과학기술인 말하다’…대선 정책제안 타운미팅 25일 열려

    뉴스사이언스온 | 2017. 02. 16

    과학기술인단체 ESC 주최 ‘참여와 소통’ 토론행사의견 모아 3월 대선후보 초청 토론회에서 정책제시 미국 대통령 선거 때마다 국내의 여러 과학기술인들은 과학기술 정책이 대통령 후보자 간의 토론에서 주요 쟁점 중 하나로 다뤄지는 모습을...

  • 자기장 환경에 놓아두니 ‘자성체 된 바퀴벌레’자기장 환경에 놓아두니 ‘자성체 된 바퀴벌레’

    뉴스오철우 | 2017. 02. 15

    싱가포르 연구진, 곤충의 자기 감지 능력 연구“외부자기장에 반응해 몸속 자성입자들 정렬 때문”점성도 높은 죽은것에선 자성체 성질 50시간 지속철새들은 지구 자기장을 몸으로 감지해 철새여행을 할 때에 방향 길잡이의 도우미로 삼는다는 것은 ...

  • DNA-고고학의 만남, 수천-수만년 인류역사 추적DNA-고고학의 만남, 수천-수만년 인류역사 추적

    뉴스오철우 | 2017. 02. 15

    ※ 이 글은 한겨레 2월15일치 ‘사이언스온’ 지면에 실렸습니다. 온라인 사이언스온에도 옮겨 싣습니다. 지면 편집 과정에서 달라진 부분이 있습니다. 지면에 다 담지 못한 취재 내용을 온라인 기사에서는 추가로 담았습니다. 고고학과 DNA 만나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