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복제양 돌리처럼 구상나무도 체세포복제로 증식

산림과학원 연구팀 고농도 호르몬 처리로 배아줄기세포주 확립

멸종위기 자생종 증식 길 열어…‘산림과학 체세포배 국제심포’서 발표

 

구상나무

    멸종위기인 구상나무가 복제양 ‘돌리’처럼 체세포 복제로 대량 증식된다.   국립산림과학연구원은 18일 동물처럼 체세포 복제를 통해 구상나무의 배아줄기세포를 만들어 무한 증식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구상나무는 1904년 유럽으로 반출돼 전 세계로 퍼져나간 한반도 자생종으로, 영문 이름(Korea Fir)에 ‘코리아’가 들어 있다. 한국에는 수령 300년 이상의 고목들만이 한라산·지리산·덕유산 등 일부 고산지대에 군락을 유지하고 있을 뿐이다. 국립생물자원관은 최근 구상나무를 ‘기후변화 생물지표 100종’으로 선정하기도 했다.   박소영2 » 박소영 박사 이번 연구성과를 낸 박소영 산림과학원 연구원은 “식물 체세포에도 동물처럼 배아줄기세포로 바뀔 수 있는 능력이 들어 있다”며 “동물은 전기충격이나 특정 유전자 처리를 통해 체세포를 배아줄기세포 상태로 만드는 반면 식물은 체세포를 생장조절자 등의 농도를 높임으로써 유전적 특성에 변화를 유도해 배아세포로 만든다”고 설명했다.   줄기세포는 ‘미분화된 상태에서 증식할 수 있고, 완전한 개체나 조직으로 분화가 가능한 세포’로 정의된다. 이런 개념의 줄기세포는 식물에도 씨눈(정아)나 뿌리끝에도 존재한다. 과거에는 생장점을 가리키는 몇몇 세포를 식물의 ‘줄기세포’로 지칭했다. 그러나 최근에는 생명공학 기술로 배아줄기세포로 발달할 수 있는 능력을 지닌 세포로까지 식물의 줄기세포 정의 범위가 넓어졌다. 식물 줄기세포 복제에는 체세포에 평시 10배 이상의 내성호르몬을 투여해 세포와 세포 사이의 연결고리를 끊어내 후성적 기억을 지우고 배아상태로 되돌림(리프로그래밍)하는 방식을 쓴다.   산림과학원도 이런 기술을 이용해 백합나무, 음나무, 리키테다소나무, 땃두릅나무, 두릅나무 등 모두 5종의 줄기세포주 75개 라인을  확보하고 있다. 이들 줄기세포주는 영하 70도 이하의 초저온 상태로 냉동보존되고 있다. 백합나무의 경우 생장이 아주 좋은 나무를 선발해 체세포 복제를 함으로써 목재 생산성을 30% 이상 증대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산림과학원은 밝혔다. 함백산 등에 자생하는 땃두릅나무는 표본식물인 땅두릅나무와는 다른 종으로, 동의보감에 자인삼이라 올라가 있는 약용나무이다. 연구팀은 멸종위기의 땃두릅나무를 체세포 복제해 2007년 강원도 산속에 300그루를 심어 키우고 있다. 삼계탕에 많이 넣어먹는 음나무는 가시가 없는 개체를 복제해 실용화 실험을 하고 있다. 이들 나무의 공통점을 활엽수라는 점이다.    크리스티나 » 크리스티나 클리마제우스카 박사  박소영 연구원은 “활엽수와 달리 전나무와 잣나무, 소나무 등 침엽수는 체세포 복제가 어렵다”고 했다. 특히 10년 이상 성장한 성숙나무의 체세포 복제는 거의 불가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박 연구원도 구상나무 복제에는 종자의 어린 눈(씨눈)을 이용했다. 연구팀은 구상나무 복제 묘목(클론묘)을 내년 쯤에 산에 직접 심을 계획이다.   연구팀의 논문은 수목 분야 국제저널인 <수목 생리학>에 실릴 예정이다. 또 19~21일 경기 수원 이비스호텔에서 열리는 ‘제1회 산림과학 체세포배 국제심포지엄’에서 연구 내용이 발표된다. 이 심포지엄에서는 캐나다 산림청의 크리스티나 클리마제우스카 연구원이 세계 최초로 10년 이상 성숙한 침엽수(전나무 일종)의 체세포 복제에 성공한 연구 결과를 발표한다.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인쇄
  • 메일
이근영 한겨레신문사 과학담당 선임기자
때론 현미경으로 과학, 과학자의 속살을 들여다보고 때론 멀리서 망원경으로 방관하는 문과 출신 과학기자. 과학과 대중의 소통과 과학기자의 역할에 관해 연구 중.
이메일 : kylee@hani.co.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알림] 사이언스온이 미래&과학으로 바뀝니다[알림] 사이언스온이 미래&과학으로 바뀝니다

    뉴스사이언스온 | 2017. 12. 11

    미래/과학/기술/환경 뉴스와 비평, 연재물 서비스사이언스온 옛 글들은 지금처럼 접근 가능합니다 독자님들께안녕하세요. 그동안 작은 도전이었던 한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의 필자들을 격려해주시고 또 웹진을 사랑해주신 모든 독자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

  • “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

    뉴스오철우 | 2017. 11. 07

    특정 언어사용패턴과 스트레스 관련 유전자발현 사이에 ‘상관성’“무의식적 언어패턴이 의식적 자가보고보다 측정정확도 더 높아” 일상언어 사용의 패턴이 말하는 이 자신도 잘 모르는 몸의 스트레스 반응을 알려주는 지표로 사용될 수 있다는 연구결...

  • 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

    뉴스오철우 | 2017. 11. 07

    ※ 이 글은 한겨레 11월6치 '미래&과학' 섹션 지면에 실렸습니다. 지면 편집 과정에서 분량을 줄이기 이전 원고를 사이언스온에 올립니다. 편집 과정에서 달라진 부분이 있습니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꿔치기[미래&과학] 주목받는...

  • ‘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

    뉴스오철우 | 2017. 11. 03

    수학적 모형 분석 논문 ‘눈길’세포간 경쟁과 선택, 노화와 암의 ‘딜레마’ 같은 상호관계 다뤄‘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도, 이론적으로도, 수학적으로도 노화를 멈추는 것은 불가능하다.’노화를 일정 정도 늦출 순 있어도 멈출 순 없다는 ...

  • 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

    뉴스오철우 | 2017. 10. 26

    시토신-구아닌 쌍을 티민-아데닌 쌍으로 ‘점 수정’ 이어아데닌-티민 쌍을 구아닌-시토닌 쌍으로 수정기법 개발하버드대학 리우 교수와 MIT 펑 장 교수 각각 성과 발표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기법의 기본 원리를 이용하되 디엔에이(DNA) 두 가닥을 ...

자유게시판 너른마당

인기글

최근댓글

트위터 팔로우

sub2 untit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