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사이언스온 트위터 시작합니다"

대학생 문지혜 님 '사이언스온 알림이' 자원봉사 나서

 
<사이언스 온>에 오르는 글들이 지금보다 더 빠르게 트위터를 통해 퍼지게 됐습니다. 넓디 넓은 트위터의 세계에 사이언스 온의 아주 작은 '지저귐'(트위터) 하나가 보태진 것일 뿐이지만, 작은 지저귐에 귀기울여줄 사람이 더 늘어나리라는 기대를 해봅니다. 사이언스 온의 트위터 계정은 어느 애독자 분께서 선뜻 자원봉사를 하겠다고 나서면서 만들어졌습니다. 트위터 계정을 정식으로 관리하겠다고 나선 자원봉사자 문지혜 님의 글을 받아 웹진에 올립니다. - 사이언스 온 편집자
   

안녕하세요. 한겨레 <사이언스 온>의 트위터 계정을 (자원봉사로) 운영하고 있는 문지혜입니다. 지난 해 여름부터 트위터의 매력에 푹 빠져 있는 기계공학도입니다. 제가 사이언스 온을 처음 알게 된 것도 트위터 덕분입니다. 사이언스 온의 지식창고 코너에서 '파리의 사생활'을 연재하시는 김우재 박사님이 사이언스 온 연재 소식을 트위터로 알리신 게 그 계기가 되었죠. 그 이후로 업데이트 되기 무섭게 사이언스 온 글 하나하나 정독하고 있습니다.

 

11일 오후, 김우재 박사님이 트위터에서 “사이언스 온 트위터 계정을 운영할, 과학에 진득한 애정이 있는 자원봉사자”를 찾는다고 말씀하시고 얼마 지나지 않아 여러 명이 지원했습니다. 그 뒤에 가위바위보 등의 아주 '공정한' 절차를 거쳐 최종적으로 제가 뽑혔습니다. 새해 처음으로 행운이 온 게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사이온트위터링

 

"단순히 사이언스온 기사를 소개하는 데 그치지 않고
기사에서 다룬 주제에 대한 토론이나
필진과 대화 등 여러 가지 소통을 시도하고자 합니다"

 

과학을 계속 공부하면서 과학과 세상의 소통이 얼마나 중요한지 절실히 느낍니다. 밀실에서 연구만 하던 시대가 끝났다는 사실은 모두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아직까지 과학은 소통보다는 일방적인 홍보 대상이라는 말이 더 어울립니다. 그래서 새로운 출발을 하는 한겨레 사이언스 온에 거는 기대가 더 큰지도 모릅니다. 저 또한 사이언스 온 트위터를 통해서 과학으로 소통할 수 있도록 열심히 활동할 계획입니다.

 

시작은 아주 좋습니다. (11일 오후 3시께) ‘사이언스 온 트위터를 시작합니다’라는 트윗을 올리자마자 두어 시간만에 60여명이 팔로우에 참여해주셨습니다. 제대로 된 과학 저널에 대한 목마름을 느낄 수 있는 대목입니다. 한겨레에 대한 믿음과 기대 또한 엿보입니다. 사이언스 온 트위터에서는 단순히 기사를 소개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기사에서 다룬 주제에 대한 토론이나 필진과의 대화 등 여러 가지 소통을 시도하고자 합니다.

 

한겨레 사이언스 온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알고 싶으시면, 트위터에서 @SciON_hani를 '팔로우' 해주세요. 곧바로 이곳으로 가시려면 웹 주소 http://twitter.com/SciON_hani를 이용해주세요. 트위터 개인 계정이 없으시다면, 먼저 그것부터 만드셔야 한다는 것은 아시고 계시지요? 사이언스 온을 더 가깝게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문지혜 copy• 이 글을 쓰신 문지혜 님(@Jihye_Moon)은… "저는 서강대학교 기계공학과 4학년 문지혜입니다. 올 여름에 졸업, 동 대학원 입학 예정입니다.  입는 로봇, 재활공학에 관한 연구를 하고 있고, 관심분야는 인간-로봇 인터랙션(HRI), 입는 로봇, 재활공학 등입니다. :-)"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인쇄
  • 메일



최근기사 목록

  • [알림] 사이언스온이 미래&과학으로 바뀝니다[알림] 사이언스온이 미래&과학으로 바뀝니다

    뉴스사이언스온 | 2017. 12. 11

    미래/과학/기술/환경 뉴스와 비평, 연재물 서비스사이언스온 옛 글들은 지금처럼 접근 가능합니다 독자님들께안녕하세요. 그동안 작은 도전이었던 한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의 필자들을 격려해주시고 또 웹진을 사랑해주신 모든 독자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

  • “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

    뉴스오철우 | 2017. 11. 07

    특정 언어사용패턴과 스트레스 관련 유전자발현 사이에 ‘상관성’“무의식적 언어패턴이 의식적 자가보고보다 측정정확도 더 높아” 일상언어 사용의 패턴이 말하는 이 자신도 잘 모르는 몸의 스트레스 반응을 알려주는 지표로 사용될 수 있다는 연구결...

  • 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

    뉴스오철우 | 2017. 11. 07

    ※ 이 글은 한겨레 11월6치 '미래&과학' 섹션 지면에 실렸습니다. 지면 편집 과정에서 분량을 줄이기 이전 원고를 사이언스온에 올립니다. 편집 과정에서 달라진 부분이 있습니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꿔치기[미래&과학] 주목받는...

  • ‘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

    뉴스오철우 | 2017. 11. 03

    수학적 모형 분석 논문 ‘눈길’세포간 경쟁과 선택, 노화와 암의 ‘딜레마’ 같은 상호관계 다뤄‘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도, 이론적으로도, 수학적으로도 노화를 멈추는 것은 불가능하다.’노화를 일정 정도 늦출 순 있어도 멈출 순 없다는 ...

  • 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

    뉴스오철우 | 2017. 10. 26

    시토신-구아닌 쌍을 티민-아데닌 쌍으로 ‘점 수정’ 이어아데닌-티민 쌍을 구아닌-시토닌 쌍으로 수정기법 개발하버드대학 리우 교수와 MIT 펑 장 교수 각각 성과 발표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기법의 기본 원리를 이용하되 디엔에이(DNA) 두 가닥을 ...

자유게시판 너른마당

인기글

최근댓글

트위터 팔로우

sub2 untitl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