흐름2014: 세 부모 아이 논란…동물권과 과학연구는

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을 중심으로 이공계 대학생, 대학원생, 직장인들이 참여한 과학저널리즘 동아리 ‘과감(科感)’의 몇몇 회원들이 여러 자료를 추리고 일부는 전문가 도움말을 받아 올해 과학과 기술 뉴스의 열쇳말을 미리 살펴보았습니다. 물론 다양하고 수많은 영역에서 저마다 가치 있고 흥미로우며 획기적인 연구들이 샘물처럼 솟을 것으로 여겨지지만, 과감 회원들이 그 중에서 눈여겨 본 굵직한 흐름 몇 가지를 토론을 거쳐 선정하고 정리했습니다. 일곱 차례에 걸쳐 한 편씩 이곳에 올리며, 전체 내용을 줄이고 다듬어 1월15일치 <한겨레> 지면에 실을 예정입니다.

[기획·취재] 김성은 직장인, 김정현 건국대 학부생, 김준 포스텍 학부생, 김현중 건국대 박사과정, 오철우 한겨레 기자, 이은지 서울대 석사과정, 이혜림 직장인 (가나다 순)


■ 2014 과학과 기술 열쇠말 일곱 ■


발판 다지는 뇌 과학 ‘큰 걸음’ 뗄까

3D 프린터 또 무얼 만들어낼까

'결정학 100년의 해', 그리고 그래핀은

세계 수학자들, 서울로

우주 탐사, 우주 여행  

 세 부모 아이 논란…동물권과 과학연구 

우주 수수께끼, 힉스 이후

chimp.jpg » 연구용 실험동물인 침팬지. 출처/ Wikimedia Commons


‘세 부모 아이’가 태어날까? 세 부모 아이란, 난자의 미토콘드리아에 문제가 있는 생모의 난자에서 세포핵만 빼내 기증 받은 다른 난자에 넣고 이 난자와 생부의 정자를 인공수정함으로써 태어난 아이를 말합니다. 아이는 법률적 부모한테서 세포핵 디엔에이를, 기증자의 난자에서 미토콘드리아 디엔에이를 물려받게 됩니다. 이는 미토콘드리아 이상 탓에 생기는 심장병, 근육장애 같은 유전병을 막는 기술로 주목받아 왔습니다.


특히 영국 의회가 7월까지 이 생명공학 기술을 허용하는 법안을 투표로 처리하겠다고 밝히면서 논란은 번질 전망입니다. 이 기술의 합법화를 옹호하는 이들은 미토콘드리아 디엔에이가 전체 디엔에이의 0.1%일 뿐이며 아이의 외모나 성격에 영향을 끼치지 않으면서 유전병을 치료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영국 아이 6500명 중 1명이 미토콘드리아 돌연변이로 인한 심장병, 실명, 근육장애 등을 겪고 있다고 합니다. 그러나 미토콘드리아 디엔에이가 세포핵의 디엔에이와 상호작용해 예상하지 못한 영향이 있을 수 있으며, 자칫 원하는 특성만을 갖추는 ‘아이 설계’의 발판이 마련될 수 있다는 비판도 제기되고 있지요.


동물권과 과학 연구의 갈등은 어떤 해법을 찾을까? 미국립보건원(NIH)이 연구용 침팬지 360마리 중 50마리를 제외한 나머지를 모두 은퇴시키고 침팬지 연구 지원도 점차 줄이겠다고 지난해 6월 발표한 데 이어, 지난달엔 동물권 옹호 단체가 뉴욕주를 상대로 침팬지의 인간성 획득을 요구하는 소송을 냈습니다. 침팬지 네 마리를 대리해 제기된 소송은 고등 지능을 가진 침팬지도 인간적 권리를 누릴 수 있어야 하며, 신체 자유가 보장돼야 한다는 급진적 주장을 내걸었습니다. 이 단체는 앞으로 고릴라, 오랑우탄, 코끼리, 고래처럼 인지능력이 높은 동물을 대리하는 소송을 제기할 것이라고 과학저널 <사이언스>가 전했습니다.


침팬지를 연구하는 과학자들은 크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침팬지는 사람과 가장 비슷한 동물이어서 백신 연구나 행동 연구 등에서 중요한 실험동물로 쓰이고 있기 때문입니다. 연구자들은 실험동물인 침팬지 연구를 제한하면 결국 사람을 위한 의학과 과학의 발전을 저해하고 연구 권리를 훼손한다고 주장합니다. 또한 동물권이 확대되어 실험에 쓸 동물이 줄어들 것이라는 우려와, 동물권 확대가 멸종위기 동물 보호 계획에 걸림돌이 될 수도 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참고한 자료]



2014 preview: Three-parent babies close to conception

http://www.newscientist.com/article/mg22029485.600-2014-preview-threeparent-babies-close-to-conception.html#.UsPff3Aoy20


...Areas to Watch in 2014

http://www.sciencemag.org/content/342/6165/1443


Lawsuits Seek ‘Personhood’ for Chimpanzees

http://www.sciencemag.org/content/342/6163/1154


UK takes step toward ‘three-parent babies’

http://edition.cnn.com/2013/06/28/health/uk-health-dna-ivf/


이은지 서울대 석사과정, '과감' 회원

@한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


  • 구글
  • 카카오
  • 싸이월드 공감
  • 인쇄
  • 메일



최근기사 목록

  • [알림] 사이언스온이 미래&과학으로 바뀝니다[알림] 사이언스온이 미래&과학으로 바뀝니다

    뉴스사이언스온 | 2017. 12. 11

    미래/과학/기술/환경 뉴스와 비평, 연재물 서비스사이언스온 옛 글들은 지금처럼 접근 가능합니다 독자님들께안녕하세요. 그동안 작은 도전이었던 한겨레 과학웹진 사이언스온의 필자들을 격려해주시고 또 웹진을 사랑해주신 모든 독자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

  • “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언어사용 패턴은, 몸의 스트레스 보여주는 지표”

    뉴스오철우 | 2017. 11. 07

    특정 언어사용패턴과 스트레스 관련 유전자발현 사이에 ‘상관성’“무의식적 언어패턴이 의식적 자가보고보다 측정정확도 더 높아” 일상언어 사용의 패턴이 말하는 이 자신도 잘 모르는 몸의 스트레스 반응을 알려주는 지표로 사용될 수 있다는 연구결...

  • 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꾼다

    뉴스오철우 | 2017. 11. 07

    ※ 이 글은 한겨레 11월6치 '미래&과학' 섹션 지면에 실렸습니다. 지면 편집 과정에서 분량을 줄이기 이전 원고를 사이언스온에 올립니다. 편집 과정에서 달라진 부분이 있습니다.정교해진 유전자가위염기 하나만 바꿔치기[미래&과학] 주목받는...

  • ‘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 수학적으로’

    뉴스오철우 | 2017. 11. 03

    수학적 모형 분석 논문 ‘눈길’세포간 경쟁과 선택, 노화와 암의 ‘딜레마’ 같은 상호관계 다뤄‘노화는 불가피하다. 논리적으로도, 이론적으로도, 수학적으로도 노화를 멈추는 것은 불가능하다.’노화를 일정 정도 늦출 순 있어도 멈출 순 없다는 ...

  • 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염기 하나만 바꾸는 단일염기 수정기법의 '확장'

    뉴스오철우 | 2017. 10. 26

    시토신-구아닌 쌍을 티민-아데닌 쌍으로 ‘점 수정’ 이어아데닌-티민 쌍을 구아닌-시토닌 쌍으로 수정기법 개발하버드대학 리우 교수와 MIT 펑 장 교수 각각 성과 발표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기법의 기본 원리를 이용하되 디엔에이(DNA) 두 가닥을 ...